문화

HOME문화문화 


생명나눔 문화 확산 위해 청소년이 움직인다
청소년 생명나눔 홍보단 온(溫)택트 1기 수료식

페이지 정보

월드미션 기자 작성일21-07-20 14:07

본문

16cbce04f8c2e4f7415601fde8bee689_1626757673_464.jpg
(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이사장 박진탁 목사, 이하 본부)는 지난 710, 오후 330분에 청소년 생명나눔 홍보단 ()택트 1수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료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됨에 따라 전면 비대면 방식(Zoom)으로 진행됐다. 

앞서 본부는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에 있는 17~19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택트 1를 모집했고, 평소 장기기증 운동에 관심이 많았던 60여 명의 청소년이 지원했다. 그 중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하고, 생명나눔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열심히 노력해 온 15명의 학생을 선발하며 온택트 1가 출범했다.

지난 5월부터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시작한 ()택트 1는 장기기증의 중요성과 올바른 생명의 가치관을 알리는 역할을 주도적으로 해왔다. 특히 매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기기증 희망등록 방법과 장기기증에 대한 FAQ 등 정보성 콘텐츠를 게시하거나 장기기증인 유가족의 날인 ‘Rose D-day’ 캠페인을 알리는 일을 통해 장기기증 운동 참여를 독려해왔다. 이러한 적극적인 홍보 활동 덕분에 지난 두 달간 온택트 1를 통해 업로드 된 장기기증 콘텐츠는 2백여 개에 달하며, 해당 게시물에 공감을 표현하는 좋아요의 개수는 2천여 개를 훌쩍 넘어섰다. 또한, ‘장기기증 희망등록 의사가 생겼다.’, ‘생각했던 것보다 장기기증 희망등록 절차가 어렵지 않다.’ 등 긍정적인 댓글이 연달아 달려 생명나눔에 대한 청소년들의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612일에는 학생들이 장기기증 홍보관이자 뇌사 장기기증인 유가족들의 쉼터인 도너패밀리 사랑방을 찾아 강호 목사(도너패밀리 회장)를 만났다. 강호 목사의 아들 강석민 군은 17세에 뇌사로 세상을 떠나며 장기를 기증해 9명의 생명을 구했다. 학생들은 이번 만남을 통해 실제 장기기증이 이루어지는 과정과 기증 후 심정 등을 질의했다. 강호 목사의 인터뷰를 마친 김수안(19) 학생은 소중한 생명을 나누고 떠난 석민이의 이야기에 큰 감동을 받았고, 아들의 장기기증을 결정한 후 생명나눔 운동을 위해 헌신하는 강호 목사의 모습이 정말 존경스럽다.”앞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할 수 있도록 청소년들이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남기기도 했다.

또한, 단원들은 68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또래 355명의 친구들을 대상으로 장기기증 인식도 조사를 위한 설문도 진행했다. 조사결과를 살펴보면 참여자의 97% 이상이 장기기증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었고, 장기기증에 대해 접한 경로는 온라인 매체(유튜브, SNS 광고)43.7%, TV 프로그램(드라마, 다큐멘터리, 예능 등)을 통해서가 27.3%를 차지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희망등록 의향에 대한 질문에는 긍정적인 답변이 222(62.5%)으로 부정적인 답변을 한 133(37.5%)보다 1.7배 높았다. 반면, 장기기증을 희망하지 않는 학생들은 막연한 두려움이나 사후 절차에 대한 정보 부족을 그 이유로 밝혔다. 장기기증 활성화를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온라인, 뉴스, 드라마 등을 통한 장기기증 관련 정보 노출이 42.8%였으며, 청소년 대상 장기기증 교육 진행이 22.3%로 집계되어 다양한 매체를 통한 홍보 활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교육의 필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수료식에 참석한 장기기증 희망등록자 김나원(19) 학생은 장기기증의 따뜻한 가치를 담은 콘텐츠를 주변 친구들에게 알릴 수 있는 뜻깊은 기회였다.”, “앞으로도 생명나눔 메신저로서 꾸준히 활약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본부 박진탁 이사장은 만남이 제한된 언택트 시대에 생명나눔의 온기를 전하기 위해 애써준 단원들에게 감사하다.”온택트 1기의 공식적인 활동은 마무리되지만, 앞으로도 더 많은 청소년들이 장기기증을 더 깊고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 써 달라.”고 당부했다. ‘온택트 2모집은 다가오는 7월 말부터 3주간 본부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우리나라는 지난 2019716장기 등 이식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개정안이 시행되면서 만 16세 이상부터 부모 동의 없이 장기기증 희망등록이 가능해졌다.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에 따르면 개정 이후 만 16~18세의 장기기증 희망등록자 수는 지난 2018231, 20191,618, 20203,380명으로 급격히 증가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