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중심 맨하탄 소재 ASA칼리지 강당에서 개회예배 드리고 전도실천
27일 본대회에는 1000여 명 참가해 현대의 로마 뉴욕 한복판에서 전도실천 예정

페이지 정보

월드미션 기자 작성일19-07-25 13:47

본문

a36bf3ba9ef2ba8c15064a191e9e8973_1564030036_6062.JPG

 

미국재부흥을 위한 뉴욕총력운동이 지난 723일 오후 2시 뉴욕 중심 맨하탄 소재 AS칼리지 5층 강당에서 개회예배를 드리고 본격적인 전도실천사역을 시작했다.

양병규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개회예배는 홍원기 목사(미국재부흥운동 부대표, 미 동부성시화운동 중앙위원)가 말씀을 전했다.

홍 목사는 ”100년 전 미국은 돈에 ‘in GOD we trust'(우리는 하나님을 믿는다)고 썼다. 지금도 쓰여 있다. 미국은 기독교 신앙으로 가정과 학교, 대통령 선서도 성경 위에 손을 얹고 했다. 그런데 지금은 그렇지 않다고 안타까워했다.

홍 목사는 부흥은 저절로 오지 않는다.”부흥은 회개로부터 시작한다.”고 말했다. 이어회개 없이는 부흥이 일어나지 않는다.”고 강조한 홍 목사는 이 땅의 죄가 미국의 부흥을 가로막고 있다. 우리가 회개하면 하나님께 부흥을 주신다. 죄를 회개하지 않으면 우리 안에 계신 성령이 역사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홍 목사는 부흥이 일어나려면 비전을 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 목사는 사도 바울은 로마에 가서 복음을 전하고자 하는 비전을 품었다. 그 비전을 이루기 위해 밤낮으로 기도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 목사는 우리가 한마음이 될 때 부흥이 일어난다.”고 강조했다. 홍 목사는 우리가 미국의 부흥을 위해 한마음 될 때 부흥을 주실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목사 특히 우리나라에 복음을 전해 준 나라이고, 6.25 전쟁에서 우리나라를 지켜주었던 미국이 하나님의 심판의 기로에 서 있다. 100년 전 기독교 국가였던 미국이 지금은 소돔과 고모라가 되어버렸다.”우리가 미국의 부흥을 위해 기도하고, 미국 부흥의 비전을 품고 기도하며, 한마음이 되어 미국을 부흥을 위해 복음을 전하자고 강조했다.

이어 김철영 목사(세계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이 성시화운동 사역을 소개했다. 김 목사는 성시화운동은 한국CCC 설립하셔서 민족복음화운동을 주도하신 김준곤 목사님에 의해 시작된 도시단위 전도운동, 도시 단위 기도운동, 도시단위 사랑과 섬김운동, 사회책임을 감당하는 운동이라고 말했다.

김 목사는 교인마다 복음을 전하고, 시민마다 복음을 들려주고, 교회마다 배가 부흥하는 역사가 일어나기를 기도한다성공적인 전도는 성령의 능력 안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고 그 결과는 하나님께 맡긴다고 강조했다.

또한 1904년 웨일즈 부흥운동과 1906년 아주사부흥운동을 소개하고 회개와 대각성은 반드시 전도부흥운동으로 이어진다고 말했다.

김 목사는 “ 26세의 광부 출신 이반 로버트 전도사의 기도로 시작된 웨일즈 부흥운동 때는 6개월 만에 10만 명이 예수를 믿고 교회에 출석했다. 5년 후 조사해 보니 그 가운데 8만 명이 여전히 교회를 출석하고 있었다.”그리고 아주사 부흥운동의 결과로 미국 전역으로 부흥의 불길이 번져갔는데, 뉴욕 인근 인구 6만 명의 애틀랜틱이라는 소도시는 50명만 예수를 믿지 않겠다고 했고, 나머지는 모두 결신을 했다는 기록이 있다고 말했다.

참가자들은 이날 오전 맨하탄이 바라보이는 허드슨 강변에서 뉴욕과 미국의 영적 상황을 듣고 기도했다.

김호성 목사는 연간 6000만명이 찾는 뉴욕은 400여 종족 187개 언어가 쓰이는 세계의 가장 영향력이 있는 도시로 이 도시가 복음화가 된다면 이 세상 열방은 곧 복음화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세계 경제의 중심지이자 현대의 로마로 불리우는 뉴욕에서 미국에서는 소수민족 중 하나인 한국인들이 중심이 되어 뉴욕의 한복판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피 묻은 복음을 전한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감격적인 일이라고 밝혔다.

김 목사는 또 오는 27일에 1,000여명의 한인들이 모여서 뉴욕성시화총력전도를 실천한다.”캐나다와 워싱턴, 보스턴 등에서도 이른 새벽에 출발해 총력 전도에 동참하게 된다. 전레 없는 일이다. 그 일에 하나님이 우리를 사용하고 계신다고 말했다.

김호성 목사는 "전도 대상자를 축복하는 마음으로 성령을 의지하여 전도지를 나눠줘야 한다. 특히 웃는 얼굴로 대해야 한다. 세 사람이 한 팀이 되어 한 사람은 전도지를 나눠주고 다른 두 사람은 그를 감싸 안고 기도한다고 말했다.

참가자들은 3인이 한 팀을 이루어 맨하탄 메이시백화점 앞과 뉴욕시립도서관 앞 브라이언트 공원에서 복음을 전했다.

전도실천을 마치고 다시 ASA칼리지 강당에 모여 전도사역 보고회를 갖고 전도 사역 가운데 일어난 일들을 나누면서 하나님께서 함께하신 은혜를 고백했다.

이번 대회에는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 아산성시화운동본부 본부장 이정팔 목사, 인천성시화운동본부 김성호 장로, 춘천성시화운동본부 김옥기 원장, 미주성시화운동본부 이사장 최문환 장로, 대표회장 송정명 목사, 상임본부장 이성우 목사, 일본 동경성시화운동본부 신현석 목사도 참가했다.

그리고 서울 예수사람들교회 임석종 목사와 교인들, 부천 열리는교회 양병규 목사와 교인들, 인천행복을전하는교회 박희진 목사와 교인들도 참가했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건 1 페이지
해외 목록
  • 일본 치바현 야찌마다그레이스교회 창립 17주년 특별집회  
  • 2019-09-23 15:06:10   1411회       
  • 일본 치바현 야찌마다시 새다에 소재한 야찌마다그레이스교회(담임목사 신현석)는 지난 15일 창립기념주일을 맞아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 강사로 초청해 특별집회를 개최했다.지난 9월 8일 태풍 15호 파시아로 인해 새다지역은 가로수들이 부러지고, 전기가 끊겼…
  • 동경성시화운동본부 제363회 조찬기도회  
  • 2019-09-23 15:03:34   1277회       
  •  동경성시화운동본부(회장 오영석 장로) 제363회 조찬기도회가 지난 9월 17일 오전 7시 30분 요도바시교회(담임목사 미네노 다츠히로) 2층 예배실에서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이날 기도회는 김근식 목사의 인도로 김종탁 목사가 대표로 기도했다. 이어…
  • 뉴욕 중심 맨하탄 소재 ASA칼리지 강당에서 개회예배 드리고 전도실천  
  • 2019-07-25 13:47:19   1322회       
  •  미국재부흥을 위한 뉴욕총력운동이 지난 7월 23일 오후 2시 뉴욕 중심 맨하탄 소재 AS칼리지 5층 강당에서 개회예배를 드리고 본격적인 전도실천사역을 시작했다.양병규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개회예배는 홍원기 목사(미국재부흥운동 부대표, 미 동부성시화운동 중앙위…
  • 제14차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필라델피아기도회  
  • 2019-07-24 19:39:13   1174회       
  •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최낙신 목사, 세기총)는 지난 5월 12일 오후 5시에 필라델피아에 소재한 샬롬은목교회에서 제14차 한반도평화통일을 위한 필라델피아기도회를 세기총 임원진 및 필라라델피아 교계 및 기관 지도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졌다.세기…
  • 워싱턴올네이션스교회 홍원기 목사, 세계성시화운동본부에서 설교  
  • 2019-07-24 14:52:44   1289회       
  • 워싱턴 올네이션스교회 담임목사를 역임한 홍원기 목사가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월요조찬기도회에서 말씀을 전했다. ‘변혁적 기도 세미나’ 인도를 위해 김호성 목사(미동부성시화운동본부장)와 주성철 목사(아시아태평양법률협회) 등과 함께 방한한 홍 목사는 지난 3월 25일 오전 7시…
  • 제13회 시드니성시화대회 열려  
  • 2019-07-24 13:22:39   1141회       
  • 지난 2013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13회 째를 맞이한 호주 시드니성시화대회가 지난 3월 8일 오후 7시와 9일 오후 7시 시드니 새순교회(담임목사 송선강)에서 대회를 열었다. 이어 10일 오후 3시에는 센트럴파크에서 모여 시드니 시내 중심가인 센트럴시내를 2키…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